본문 바로가기
단단한 부자되는 법

왜 내 주위에는 롤 모델이 없을까?

by 모두의꿀팁블로그 2023. 4. 4.
반응형

 

 

모델
나 불렀니?

 

 

 

한 번쯤 이런 생각 해 보신 적 있을 겁니다.

 

왜 내 주위에는 나보다 열심히 노력하는 사람이 없을까?

 

재능까지는 모르겠고,

 

더 일을 잘 하려고 노력하고 더 정성스럽게 하려는 사람,

 

변수가 생겼을 때 더 친절하게 더 침착하게 하려는 사람이 없을까?

 

더 나은 일을 추가로 찾거나 전직을 하기 위해 진지하게 노력하는 사람이 없을까?

 

현재의 삶에 대부분 불만족스러워하면서도 그렇다는 건 참 이상한 일입니다.

 

 

 

해답
바로 이것!

 

 

 

그 답을 찾았습니다.

 

바로 내가 그 수준에 머물러 있기 때문이죠.

 

세상 전체를 놓고 보면 비록 총 인구 대비 그 비율은 낮을지 몰라도

 

나보다 더 처절하고 끈질기게,

 

게다가 훨씬 더 효율적으로 노력하고 인내하고 행복하게 살아가는 사람들을 상당히 많이 찾아낼 수 있을 겁니다.

 

막대한 부를 가진 사람들,

 

자기 분야에서 경지에 오른 사람들,

 

하다못해 유튜브 채널에서 우스갯소리로 회자되는 '우리나라 연예인 싸움 순위'에 랭크되는 사람들까지.

 

이들이 나의 리그에는 존재하지 않는 이유는 어찌 보면 당연합니다.

 

시간이 나는 대로 놀고 쉬는 쪽으로 포커스가 맞춰져 있는 대부분 사람들과는 정반대의 사람들이기 때문입니다.

 

 

복근운동
운동을 또 하나의 '업무'가 아닌 '기회'로 받아들이기

 

 

 

화려해 보이고 사치스러워 보이고 때론 웃음을 주기 위해 멍청한 척 는 그 모습에 속으면 안 될 것 같니다.

 

그들 중 절반쯤은 타고난 재능만으로도 상당한 양의 사랑을 끌어 모을 수 있는 사람이니까요.

 

그럼에도 인생을 낭비하지 않고 끊임없이 절제하며 지속적으로 노력합니다.

 

우리 역시 그래야 합니다.

 

아니 그보다 더 노력해야 합니다.

 

 

하체 운동
무릎 꿇어버리고 싶은 순간들도 많아드랬죠... ㅠㅠ

 

 

저 또한 죽도록 일해도 지난 달 카드 값을 근근이 메꿔가는 생활고에 오랫동안 시달리면서

 

나아지지 않는 현실에 불평하거나 절망해 왔습니다.

 

하지만 이제 알았습니다.

 

이제껏 내 노력의 양이 적었거나

 

노력의 질이 나빴기 때문에 현재의 삶이 이 정도 뿐이라는 점을 인정했습니다.

 

이제 제대로 깨닫고 노력하기 시작한 지 불과 500일.

 

아직은 어떤 커다란 성과가 눈앞에 만져지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분명한 건

 

 

금연
담배 자체도 해롭지만, 담배 피우기 위헤 낭비되는 시간이 무지 많더라구요!

 

 

나는 버려야 할 아주 나쁜 습관 몇 가지를 확실히 없앴고,

 

가져야 할 좋은 습관 몇 가지를 거의 매일 준수하게 해내고 있습니다.

 

몸이 가볍고 단단해지니,

 

주변 사람들의 태도가 바뀌거나 만나는 사람들 자체가 차츰 바뀌기도 합니다.

 

경제적인 여유가 느리지만 조금씩 찾아오고 있는 게 보이고

 

'자산' 또는 '투자'라는 개념도 내 인생 최초로 자리잡고 있음에 기쁩니다.

 

놓아버렸던 글쓰기에 대한 열망과 독서 욕구도 살아났고

 

이번엔 생각만으로 그치지 않고 분명 나아가고 있습니다.

 

 

 

달리기
구름 위를 걷는 기분~

 

 

나는 내가 앞으로 얼마나 더 멋지게 변해갈지 사실 알지 못합니다.

 

하지만 이것만은 그간 배움을 통해 확실히 알고 있습니다.

 

내가 내 인생을 굴리는 만큼 나는 더욱더 커다란 눈덩이가 되어

 

더욱더 먼 거리를 어려움 없이 달려나가게 될 것이라는 걸.

 

 

 

 

 

 

다시 처음으로 돌아가 봅시다.

 

왜 내 주변에는 내가 본 받을 만한 롤 모델이나 멘토가 없을까요?

 

 

동료
당신의 옆자리 동료에게 존경을 느끼시나요?

 

 

 

 

 

현재의 나와 내 주변을 결정 지은 것은 나다.

 

앞으로의 나와 내 주변을 결정 짓는 것도 나다.

 

 

 

 

 

주변을 탓하지 말고 제 탓을 '잠깐만' 하고 부지런히 살아가겠습니다^^

 

 

 

2019년 7월 7일에 에버노트에서.

 

감사합니다.

 

 

 

 

반응형

댓글